Restaurant ranking

레스토랑 순위

Close
검색
Browsing history

방문 기록

닫기
검색
  • 검색
  • 보기
  • 북마크

안내 데스크

레스토랑에 문의하실 분은 일본의 맛 헬프데스크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어로 대응해 드립니다.
전화접수시간은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오전 9:00부터 오후 9:00(일본시간)까지입니다.(유료통화)

050-3816-5862 (+81-50-3816-5862)

전화번호

03-6300-5423 (+81-3-6300-5423)

  • 이 레스토랑이 마음에 드셨다면, "로그인 / 가입" 버튼으로 회원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등록하시면 북마크 기능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심플한 겉모습에 숨겨진 깊은 맛. 마음을 울리는 한 접시로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미식의 왕"이라는 칭호를 가진 구루스 케이 씨는 도쿄 요요기에 조용히 자리 잡은 [Bon.nu]의 오너입니다. 시크한 가게에서는 고급 식재료를 사용한 코스 요리가 제공됩니다. 모두 심플한 겉모습과는 달리 입안에서는 풍부한 향을 즐길 수 있습니다. "그 어떤 곳보다 조 리드 더미료를 사용하지 않고, 그 어떤 곳보다 심플하지만, 어느 곳에도 없는 요리"가 이 가게의 컨셉트입니다. 식재료는 단일로만 조리해 그 잠재력을 최대한 끌어내는 것이 특징입니다. 구루스 씨의 방대한 지식이 담긴 해설과 숙련된 기술로 살린 "향기"의 식사 경험은 분명 생생한 기억으로 남을 것입니다. 몸 속 깊은 곳에서부터 맛보는, 그야말로 행복한 한 때를 보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요리사에서 자세한 내용을 보려면

  • 한국어 메뉴
  • 한국어 가능 직원
  • 무료 WiFi
  • 전체 금연
  • 특별주문 요리
  • 심야영업
  • 런치
  • 일본술 종류 다양

안내 데스크

레스토랑에 문의하실 분은 일본의 맛 헬프데스크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어로 대응해 드립니다.
전화접수시간은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오전 9:00부터 오후5:00(일본시간)까지입니다.(유료통화)

050-3816-5862 (+81-50-3816-5862)

전화번호

03-6300-5423 (+81-3-6300-5423)

예약은 모두 웹폼을 통해 접수하여 원활한 예약 대응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 이 레스토랑이 마음에 드셨다면, "로그인 / 가입" 버튼으로 회원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등록하시면 북마크 기능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location_on가는 방법
JR전노선 요요기역에서 도보 10분. 게이오 신선 하쓰다이역, 오다큐선 산구바시역에서 도보 6분.
restaurant요리
서양 요리 / 프랑스 요리,서양 요리 / 서양 요리 전반,서양 요리 / 스테이크 / 프랑스 요리,이탈리아 요리, 프랑스 요리
schedule영업 시간
디너 17:00-20:00(라스트 오더 20:00) 런치 12:00-13:00(라스트 오더 13:00) ※런치는 6인 이상 예약만 가능 ※1일 3팀 한정 ※첫 방문 시 43,000엔 코스를 제공하며, 두 번째 이후 방문 시에는 48,000엔~의 코스를 제공함(세금 및 봉사료 별도)
block휴점일
부정기 휴일
payments평균 가격
저녁 식사: 60,000 엔 / 런치: 60,000 엔
credit_card신용카드 사용 가능
American Express / Diners Club / MasterCard / Visa
pin_drop주소

도쿄도 시부야구 요요기 4-22-17 퀸즈요요기 1F 지도

Bon.nu_외부 전경
local_taxi주소(택시 탑승 시)
東京都渋谷区代々木4-22-17クイーンズ代々木1F
translate한국어 서비스
알려지지 않음.
list특징
무료 WiFi / 전체 금연 / 특별주문 요리 / 서양 식기 / 예약접수 / 객실 / 카운터석 있음 / 와인 종류 다양

※금연・흡연에 대해 확인하고 싶으신 것이 있으실 경우 비고란에 입력해주세요.

일본에서 식사를 즐기는 방법
일본 음식을 조금 더 즐겁고 맛있게 드실 수 있도록 일본의 독특한 식사 예절 등을 동영상과 사진으로 소개합니다.
올바른 식사 매너를 숙지하시면 일본 음식 문화를 제대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
올바른 식사 예절을 익혀,

저는 식사 매너를 이미 알고 있으므로 괜찮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