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taurant ranking

레스토랑 순위

Close
검색
Browsing history

방문 기록

닫기
검색
  • 검색
  • 보기
  • 북마크

Crony(크로니)

Crony(クローニー)

안내 데스크

:
레스토랑에 문의하실 분은 일본의 맛 헬프데스크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어로 대응해 드립니다.
전화접수시간은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오전 9:00부터 오후 9:00(일본시간)까지입니다.(유료통화)

050-3816-5862 (+81-50-3816-5862)

전화번호: 03-6712-5085 (+81-3-6712-5085)

  • 이 레스토랑이 마음에 드셨다면, "로그인 / 가입" 버튼으로 회원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등록하시면 북마크 기능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프렌치를 베이스로 북유럽과 북미의 풍미를 더한 맛, 편안하게 색다른 맛을 즐길 수 있는 주목할 만한 가게

【Tirpse】의 전 셰프, 【Quintessence】의 전 디렉터, 【콘래드 도쿄 Collage】의 전 매니저 3명이 오픈한 니시아자부의 【Crony】. 화려한 스태프가 이미 화제이지만, 가게에 들어서면 약간 캐주얼한 편안한 분위기. "캐리어로 보면 고급 레스토랑에서나 일할 만한 스태프가 모여 있지만 지금 하고 싶은 것은 이러한 편안하게 색다른 맛을 즐길 수 있는 가게"라는 오너 소믈리에 오자와 씨의 말. 가게이름도 번역하면 "영원히 함께 차를 마시는 친구"입니다. 프렌치를 베이스로 하면서 북유럽과 북미의 풍미를 더한 셰프 추전의 코스를 프랑스산을 중심으로 캘리포니아산 등도 포함한 와인과 함께 즐길 수 있습니다. 【Tirpse】의 전 셰프, 【Quintessence】의 전 디렉터, 【콘래드 도쿄 Collage】의 전 매니저 3명이 오픈한 니시아자부의 【Crony】. 화려한 스태프가 이미 화제이지만, 가게에 들어서면 약간 캐주얼한 편안한 분위기. "캐리어로 보면 고급 레스토랑에서 리드 더나 일할 만한 스태프가 모여 있지만 지금 하고 싶은 것은 이러한 편안하게 색다른 맛을 즐길 수 있는 가게"라는 오너 소믈리에 오자와 씨의 말. 가게이름도 번역하면 "영원히 함께 차를 마시는 친구"입니다. 프렌치를 베이스로 하면서 북유럽과 북미의 풍미를 더한 셰프 추전의 코스를 프랑스산을 중심으로 캘리포니아산 등도 포함한 와인과 함께 즐길 수 있습니다. ... 요리사에서 자세한 내용을 보려면

  • 한국어 메뉴
  • 한국어 가능 직원
  • 무료 WiFi
  • 전체 금연
  • 특별주문 요리
  • 심야영업
  • 런치
  • 일본술 종류 다양

안내 데스크

:
레스토랑에 문의하실 분은 일본의 맛 헬프데스크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어로 대응해 드립니다.
전화접수시간은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오전 9:00부터 오후9:00(일본시간)까지입니다.(유료통화)

050-3816-5862 (+81-50-3816-5862)

전화번호: 03-6712-5085 (+81-3-6712-5085)

  • 이 레스토랑이 마음에 드셨다면, "로그인 / 가입" 버튼으로 회원 등록하시기 바랍니다. 등록하시면 북마크 기능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가는 방법
니시아자부 교차로에서 도보 2붅
요리
서양 요리 / 프랑스 요리 / 프랑스 요리,이탈리아 요리, 프랑스 요리
평균 가격
20,000 JPY
영업 시간
【평일・토・공휴일・공휴일 전날】 통상 18:00-02:00 
휴점일
일요일
주소

도쿄도미나토구니시아자부 2-25-24NISHIAZABU FT빌딩 MB1F 지도

Crony(크로니)_외부 전경
주소(택시 탑승 시)
東京都港区西麻布2-25-24 NISHIAZABU FTビルMB1F
한국어 서비스
알려지지 않음.
신용카드 사용 가능
American Express / MasterCard / Visa
특징
무료 WiFi / 심야영업 / 전체 금연 / 특별주문 요리 / 서양 식기 / 예약접수 / 객실 / 소믈리에 / 와인 종류 다양
일본에서 식사를 즐기는 방법
일본 음식을 조금 더 즐겁고 맛있게 드실 수 있도록 일본의 독특한 식사 예절 등을 동영상과 사진으로 소개합니다.
올바른 식사 매너를 숙지하면 일본 음식 문화를 제대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
올바른 식사 예절을 익혀,

저는 식사 매너를 이미 알고 있으므로 괜찮습니다.